스포츠한국 – 루디's 커피의 세계, 세계의 커피 기사

스포츠한국 – 루디’s 커피의 세계, 세계의 커피 기사

[신간안내] 생활속 잘못된 건강상식은 外

스포츠한국 2008년 12월 11일
루디의 커피의 세계세계의 커피= 한 알의 커피콩이 어디서 어떻게 태어나 옷을 갈아입으며, 어떤 형태로 우리의 입과 가슴을 적셔 이성과 감성을 채워주는가에 대해 

루디's 커피의 세계, 세계의 커피

루디’s 커피의 세계, 세계의 커피

rudy_150x210

커피색 너구리의 즐거운 커피 만사
루디’s 커피의 세계, 세계의 커피

글 그림_ 김재현 / 발행일_ 2008년 12월 10일 / 판형_ 신국판 / 페이지_ 232면
색도_ 올컬러 / 제본_무선제본 / 값 10,000원
ISBN 9788993497014 14590

스펙트럼 총서 커피브라운
스펙트럼 총서는 색상을 중심으로 세상 모든 분야의 다양한 정보를 담는 시리즈 도서입니다.

커피를 마시기 전까지 나는 절대 웃지 않는다. -클라크 케이블-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의 명배우 클라크 케이블이 한 말이다. 커피를 한 모금이 가져다주는 인생의 즐거움이 극명하게 드러나는 일평이 아닌가. 루디도 커피 마시기의 즐거움에 흠뻑 빠져 있다. 프롤로그에서 “커피는 즐겁습니다. 루디는 제가 커피를 즐기다가 생긴 인생의 사건 중 하나입니다”라고 작가 김재현이 밝히고 있다. 시대와 공간을 뛰어넘어 클라크 케이블과 만화가 김재현의 커피를 바라보는 마음이 연결되어 있다.
저 멀리 아프리카든, 남미든, 아시아의 뜨거운 나라든 어디서든 자연의 영양분을 흠뻑 빨아들인 생두. 그것이 고소한 풍미를 자랑하는 짙은 브라운의 원두로 옷을 갈아입는다. 그 원두를 촘촘하게 갈아내어 드립이든지, 에스프로소 머신이든지, 아니면 그 어떤 다른 방법이든지 우리는 즐겁게 마시면 될 뿐이다.

나는 인류가 많은 일을 해냈다고 믿는다. 인간의 지능이 높아서가 아니라, 커피를 만들 수 있는 손가락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플래시 로젠버그-
미 국의 사진가이자 작가인 플래시 로젠버그는 인류 문명에 기여한 커피의 역할에 대해 최대의 극찬을 했다. 커피를 만들 수 있는 손가락은 비단 커피만을 만들지 않고 커피를 마시게 해줌으로, 이성과 감성을 풍성하게 살찌워 왔던 것을 이렇게 표현한 것이리라.
이 책에는 한 알의 커피콩이 어떻게 옷을 갈아입으며, 어떻게 우리의 입과 가슴을 적셔, 이성과 감성을 채워주는가에 대해서 꼼꼼하게 짚어가며 설명해준다.
인간의 손가락과 커피가 만나는 순간순간이 유머러스한 루디의 일상에 녹아나와 쉽게 재미있게 펼쳐지고 있다.

내가 좋아하는 것은 향기다. 집 근처에서 커피콩을 볶을 때면 나는 서둘러 창문을 열어 그 향기를 모두 받아들인다. -장 자끄 루소-
철 학자 장 자크 루소는 커피의 향기에 몰입한다. 그렇다. 커피의 본색은 ‘물’이 아니라 ‘향기’이다. 그리고 그 향기는 맡는 이에 따라서 수백 가지, 수천 가지 아니 그 이상의 농도와 깊이의 차이를 가진다. 그러나 그것의 정도야 어떻든 사람의 코와를 즐겁게 하고 가슴을 덮여 준다. 루디가 애초에 커피의 향기에 끌려 헤어 나올 수 없는 커피의 포로가 되었듯이 그 어느 누구도 커피의 향기의 매력으로부터 자유롭지 못할 것이다.
한국의 커피 문화는 스타벅스와 인기 드라마 커피프린스 1호점으로 본격적으로 대중화되었다고 할 수 있다. 하지만 그에 반해 많은 오해와 그릇된 정보도 난무한다. 커피에 대한 본격 입문자부터 커피를 한창 즐기고 있는 애호가까지, 이 한권의 정보 만화로 보다 친밀하게 커피와 사귈 수 있을 것이다. 만화와 정보 그리고 커피 한 모금 입에 머금고 커피를 느껴보자.

추천사
커피. 인간이 물 다음으로 많이 마시는 음료. 전세계적으로 가장 많이 소비되는 기호식품이다.
아 침에 일어나 커피를 마시지 않으면 머리가 맑아지지 않고, 회사에 출근해 ‘자판기 커피’ 한잔 뽑아 마시지 않으면 또다시 반복되는 지루한 회사생활을 시작하지 못한다. 점심 먹고 나른한 오후에는 커피의 힘을 빌리지 않고는 쌓인 업무를 처리할 의욕이 생기지 않을 것 같다. 그만큼 커피는 우리에게 꼭 필요한 도우미이자 언제가 곁에서 지켜주는 친구 같은 존재이다.
그런데 이런 경험, 혹 없었나. 늘 곁에 있어서 속속들이 알고 있다고 믿어 의심치 않았던, 아니 아는지 모르는지 생각조차 해본 적 없던 친구. 하지만 문득 생각해보니 그에 대해 아는 게 별로 없더라는.
커 피는 우리에게 그런 친구 아니었을까. 커피가 어디서 태어나 어떤 경로로 한국에 도착해 어떻게 가공되고 컵에 담겨 우리 앞에 모습을 드러내는지 아는 사람은 별로 없지 싶다. ‘커피는 카페인이 많아서 몸에 나쁘다’는 막연한 선입견만 가지고 있는 사람도 적지 않다.
한국사람에게는 커피가 서운한 감정을 특히 많이 가지고 있지 않을까 미안하기도 하다. 커피가 대중화되고 폭발적 인기를 끌게 된 건 대개 6.25 이후이다. 미군에서 암시장으로 빠져 나오는 인스턴트 커피가 대부분의 한국인이 접한 최초의 커피였다. 그래서 우리는 오랫동안 커피라고 하면 물 부으면 녹아버리는 갈색 입자를 커피로 잘못 알았다. 코끼리를 손으로만 더듬고 코끼리를 안다고 확신한 장님들이었던 셈이다.
다행히 요즘 주변에는 눈은 물론 입과 코와 귀를 활짝 열고서 커피의 참 모습을 배우고 맛보려는 사람들이 많다. ‘루디살다’도 그런 커피의 친구 중 하나다. 루디살다는 친절하게도 우리에게도 ‘함께 커피를 제대로 알고 마시자’고 손을 내밀었다. 그를 따라 커피를 만나보자. 루디살다는 자신이 사랑하는 커피를 알아가는 과정을 우리에게 만화로 쉽고 재미있게 알려준다. 그가 내민 손을 잡아보라. ‘커피는 이런 친구였구나’ 깨닫지 않을까.
/김성윤 조선일보 음식 담당 기자

IMGP6887

IMGP6894

IMGP6893

IMGP6896

IMGP6897

IMGP6898

IMGP6899

IMGP6900

IMGP6901

IMGP6903

IMGP6904

IMGP6905

IMGP6906

IMGP6907

목차
* 프롤로그 ∙커피는 즐겁습니다 6
* 루디, 커피를 마시다 13

1. 커피 에세이-커피 생각 14

* 루디, 커피를 알다 17

2. 커피의 심장-에스프레소 18
3. 커피의 탄생-최초의 커피
4. 한 잔의 커피가 나오기까지 22
5. 커피의 품종 32
6. 무엇이 다른가-인스턴트와 원두 커피 36
7. 커피 에세이-아침엔 커피 38
8. 커피는 건강의 적인가-카페인 40
9. 와인 vs 커피(1) 44
10. 와인 vs 커피(2) 48
11. 와인 vs 커피(3) 52
12. 세계에서 가장 비싼 커피-코피 루왁 56
13. 커피 에세이-그것은 처음에는
반쪽짜리 열매에 지나지 않았다. 60

* 루디, 커피를 느끼다 63

14. 보이지 않는 강렬한 매력-커피의 향 64
15. 다른 향기의 커피-향 커피 68
16. 하나가 둘로, 다시 하나로-커피 열매 72
17. 조금은 특이한 커피콩들-피베리 76
18. 커피는 OO 할 때 마시는 것이 가장 맛있다 78
19. 커피 그리고 산 82

* 루디, 커피를 마시다 85

20. 커피 에세이-내 얘기 한 번 들어볼래? 86
21. 색은 달라도 모두가 커피-로스팅 88
22. 맛있는 커피를 마시고 싶어-좋은 커피 고르기 92
23. 좋은 생두가 좋은 커피를 만든다-생두 고르기 96
24. 커피 애호가로 가는 첫걸음-홈로스팅 100
25. 녹지 않는 커피 가루-커피 갈기 102
26. 커피 추출의 기초-핸드 드립 106
27. 간단한 커피 추출-프렌치 프레스 110
28. 집에서 즐기는 에스프레소-모카 포트 114
29. 카페인을 피하려면-디카페인 커피 118
30. 처음부터 끝까지 쿨한 커피-더치 커피 122
31. 커피의 오랜 친구-설탕 124
32. 커피의 연인-우유 126
33. 각성과 흥분-커피와 술 130
34. 다시 만나는 커피-커피 찌꺼기 재활용 133
35. 커피 에세이-루디는 커피를 얼마나 마실까? 136
36. 커피 엠파이어 1호점 139
37. 콩글리시 in 커피 142
38. 간편하디 간편한-커피믹스 145
39. 언제 어디서나 즐겁게-캔 커피 148
40. 커피 메뉴 완전 정복 151
41. 커피 에세이-때로 인생은 커피 한 잔의 문제 156

* 루디, 커피를 익히다 159

42. 커피의 이름은 어떻게 지어질까 160
43. 커피벨트 둘러보기 01 – 브라질 162
44. 커피벨트 둘러보기 02 – 콜롬비아 168
45. 커피벨트 둘러보기 03 – 멕시코 172
46. 커피벨트 둘러보기 04 – 과테말라 175
47. 커피벨트 둘러보기 05 – 코스타리카 178
48. 커피벨트 둘러보기 06 – 쿠바 181
49. 커피벨트 둘러보기 07 – 자메이카 185
50. 커피벨트 둘러보기 08 – 하와이 189
51. 커피벨트 둘러보기 09 – 인도 193
52. 커피벨트 둘러보기 10 – 인도네시아 197
53. 커피벨트 둘러보기 11 – 에티오피아 201
54. 커피벨트 둘러보기 12 – 케냐 204
55. 커피벨트 둘러보기 13 – 탄자니아 207
56. 커피벨트 둘러보기 14 – 예멘 210
57. 커피벨트 둘러보기 15 – 터키 213
58. 세계의 커피 216

* 루디, 커피를 사랑하다 221

59. 오늘의 커피는 몇 점? 222
60. 커피 에세이-인생이 씁쓸할 때 225

* 추천의 글 230

만화가 김재현은 순천대학교 만화예술학과를 졸업했다.
현재 만화전문 출판사에서 기획자, 편집자, 웹마스터 등등의 1인 다역을 훌륭하게 소화해내고 있는 열혈 청년이다. 이 청년이 열혈의 기세로 세상을 살게 하는 힘과 여유를 주는 것은 바로 ‘커피’이다. 커피를 향한 애정, 커피가 주는 즐거움이 뭔지 깨달았다.
그리고 좋아하는 대상인 커피에 대한 최소한의 예의로서 커피에 대한 모든 것을 알고 싶어 하는, 당연한 마음으로 너구리 캐릭터 ‘루디’에게 자신을 이입하여 본격 커피 정보 만화를 만들어냈다.